로고




HOME > 커뮤니티 > 3대컨설턴트 >복음선교원 > ILPP > 선교학교


 
작성일 : 10-05-20 08:10
미국 원주민과 기독교 선교(우진하)
 글쓴이 : 예수말씀
조회 : 3,752  
목사님 올리신 파일의 내용을 다 넣지 않았고,

중간중간 빠진것도 많이 있지만 도움 되었으면 좋겠네요 ^^

 

-------------------------------

 

안맹호 목사님 특강

 

*  그리스도의 복음을 왜 거부하는가?

  우리가 생각하고, 느끼는 말씀 그대로 현장에서 되는 것은 아니다.

반기독교 정서. 실재하고 있다.  왜 그런 감정이 형성이 되었고, 그러한 일이 발생되었는가?

  내가 생각할 때 하나님의 사랑과 그리스도의 은혜는 꼭 필요한데, 왜 사람들은 거부할까?

먼저 사람들의 상처를 치유해 주어야 한다. 교회가 이런곳이라고 한다면 교회가 있어야 한다는

운동이 일어나도록 만들어야겠다.

 

중국의 반 기독교운동. 19, 20C 두 차례 반기독교운동이 있었다. 선교 현장에 대한 고려가 있어야 한다.



   

★  그들 속에 있는 하나님의 형상을 발견하고, 그들을 선교의 중심에 두어야 한다.

선교사가 보스가 되려하지 말고, 섬김의 종이 되어야 한다.

 

  선교의 평가는 들어주는 사람의 입으로 나오는 소리이어야 한다.

미국 원주민 선교는 굉장히 어렵다. 그저 우리가 잘못했다는 고백만 하더라고 엄청난 역사가 일어날 것이다.

화해는 고백과 용서가 만나는 자리에 주어지는 하나님의 축복이다.

    고백이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것인가? 신약이 시작되고 세례요한의 메시지. 하나님의 나라가 가까이 왔으니 회개하라.

예수님의 메시지도 그것이다. 회개의 고백은 그만큼 중요한 것이다.

 

★  기독교 신학이 너무 공격적이었다는 것을 반성하고 수동적인 사역으로 전환이 있어야 한다.

예수님은 비우고 섬기고 내려오셨다. 현장의 사람들을 존중하는 마음, 그들이 어떻게 들을 것인가 하는 배려가 있어야 한다.

기독교 선교는 수동적인 방법과 인카네이션 하는 방식이 되어야 한다.

기독교 선교의 궁극적인 목적은 하나님나라이다. 그 방법은 인카네이셔널한 방법이 되어야 한다.

 

  선교지 회복을 위한 대안은 새로운 perspective

  하나님 / 인간 / 교회에 대한 새로운 관점이 필요

  missional church / community ministry

  incarnational ministry

  이러한 교회/목회라면 교회가 많으면 많을수록 좋을 것이라는 인식이 있어야 할 것이다.

문제는 결국 내 속에 있었다는 것을 인식하고 선교현장으로 나아가야 한다.

 

★☆★☆★현장에 있는 사람이 들을 준비가 되어있는가 확인해야 한다!

가르치는 선교사가 되기 보다는 배우는 선교사가 되어야 한다.

그러면 사람들이 다가오기 시작한다. 사람들이 들을 준비만 되어 있으면 된다.

Waiting Ministry - 아무것도 안하는 것은 아니지만 성급하게 덤비지 않는 선교이다.

Learning Ministry - 배우는 선교가 되어야 한다.

 

Rapport - 토양을 부드럽게 만들어야 한다.

preparing soil stage - 말하기 전에 토양을 개간해야 한다.

 

--------------

 

질문 : 현재 인디언 선교의 상황이 악화되어가고 있습니까?

답변 : 악화되었던 상황이 최근에 와서 긍정적인 일들이 일어나고 있다는 것이다.


 

책을 추천합니다.

- 나를 운리드니에 묻어주오.

- 미국사에 던지는 질문.

 

질문 : 한국에도 반기독교 정서가 많은데 어떻게 대처할 수 있을까요?

대답 : 특수한 상황이 아니라 보편적 상황이기에 안타깝다.

방법은 지금까지 실패했던 것을 답습하지 않는 것이다.

목회자가 예수님께서 자기를 비우시고 내려오신 것처럼, 그렇다면 무엇을 비워야 할 것인가?

밀알이 되어야 한다. 오늘날의 반기독교 정서는 지금까지 선교의 성적표이다.
우리의 생각을 뒤집고, 비우고, 십자가를 져야 한다. 너무 세련된 공부를 하면서 영성이 메말라 가는 것이 아닌가?

 

질문 : 반기독교 정서의 다른 사회적 요인을 어떻게 바라보아야 할까?

대답 : 반기독교정서는 두 가지로 분류할 수 있을 것이다.

역사적 상처와 비기독교적 문화이다.

역사적 상처는 passive한 접근으로 우리가 해결 해야 할 부분이다.

반면에 비기독교적 문화는 aggressive한 접근이 될 수밖에 없기 때문에 그들이 깨우치도록 도와야 한다.

 

감사합니다.

 
   
 

로고
top